Publisher: Garam child
Issued language: Korean
Author: David Sinden, Nicaras Catlo
Illustrator: David Sinden, Nicaras Catlo
Translator: Seoyeon
Page number: 288p
Size: 173 x 210 mm
Publication date: September 25, 2017

[Book introduction]
There is no table of contents in this book of contents. This book is not a normal book. It's a strange, ingenious, and complete playbook that I've never seen before. If you didn't like the nagging of your teacher or parents to read the book thoroughly, it's a chance to ignore it! This book is okay to handle recklessly. If you have a page you want to tear up, you can tear it up north and south, or you can apply jam or toothpaste. You can soak it in juice, bury it in the ground, step on it by bicycle, wear it on your head, or catch a fly. Of course, you can keep it as a pet. Whatever you want to do, you can enjoy each page to your heart's content. Except for eating books!


상품명: 이 책 먹지 마 : 내 손으로 만드는 나만의 책
출판사: 가람어린이
발행언어: 한국어
저자: 데이비드 신든, 니카라스 캐틀로
그린이: 데이비드 신든, 니카라스 캐틀로
옮긴이: 서나연
쪽수: 288p
크기: 173 x 210mm
출간일: 2017년 9월 25일

책소개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이 책은 평범하게 읽는 책이 아닙니다. 한 번도 본 적 없는 엉뚱하고 기발하며 완전한 놀이책입니다. 책을 깨끗이 봐야 한다는 선생님이나 부모님의 잔소리가 싫었다면, 깡그리 무시할 수 있는 기회랍니다! 이 책은 함부로 막 다뤄도 괜찮은 책입니다. 찢고 싶은 페이지가 있으면 북북 찢어도 되고, 잼이든 치약이든 뭐든 발라도 상관없답니다. 주스에 적시거나, 땅에 파묻거나, 자전거로 밟고 지나가거나, 머리에 쓰거나, 파리를 잡아도 됩니다. 물론 애완동물로 키울 수도 있답니다. 뭐든 하고 싶은 대로, 한 장 한 장 마음껏 즐기면 되지요. 단, 책을 먹는 것만 빼고!
translation missing: en.general.search.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