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r: IHUMAN
Issued language: Korean
Author: Seol Minseok, Storybox
Illustrator: Jung Hyunhee
Page number: 196p
Size: 188×257 mm
Publication Date: July 21, 2021

[Book introduction]
Korean War: Grandmother Hwang Geum-soon's Wish

The sad but beautiful history trip of Seol, Ondal, and Pyeonggang begins to fulfill Grandma Hwang Geum-soon's wish!
From the miracle of Christmas to the temporary capital of Busan and Hakdobyeong, we look back on the biggest tragedy in modern and contemporary Korean history, the pain of the Korean War.
June 25, 2021 marks the 71st year since the Korean War broke out. It's been so long that those born at that time are now over 70 that they have become kind grandfathers and grandmothers. However, the Korean Peninsula is still a divided country, and many separated families are still suffering from grief, and they are eagerly waiting for the return of the remains if they are dead without knowing whether their parents and brothers are alive or not.
Seol Min-seok's Adventure 17 in Korean History deals with the Korean War, the biggest tragedy in our modern history. It tells the story of our grandfathers and grandmothers who had to endure the damage of the war with their whole body, not political, military, or international issues.
To Ondal, a friend-like grandmother, Mrs. Hwang Geum-soon, and the always bright and cheerful grandmother, always pack sweet potatoes and go to the Memorial Hall on June 25 every year. This is to meet my grandmother's brother, who participated as a student soldier during the Korean War and did not know life or death. Grandmother says her dream is to see her brother's face at least once in her lifetime, but Ondal thinks it's an impossible dream. However, when she saw her grandmother missing her brother and feeling so heartbroken, Ondal decided to grant her grandmother's wish and went on a history trip with Seol and Pyeonggang.
Arriving in the middle of the Korean War, Seol's party witnesses the "Miracle of Christmas," the operation of Heungnam withdrawal, humanity blooming in extreme cold and fear, and meets the Geumsoon grandmother's family leaving for refuge to accompany her to Busan. Even in difficult situations, they live hard, such as studying at school and doing business in the international market, but the war shows no sign of ending, and the future of when they will return to their hometown is dark. That's why Geumsan, the older brother of Grandma Geumsoon, makes a big decision. He applied as a student soldier to end the war quickly. Like that, Geumsan left for the battlefield with a picture taken with Geumsoon, and Geumsoon misses her brother all her life. Can Grandma Geumsoon's wish come true?


상품명: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7
출판사: 아이휴먼
발행언어: 한국어
저자: 설민석, 스토리박스
그린이: 정현희
쪽수: 196p
크기: 188 x 257mm
출간일: 2021년 7월 21일

책소개
6.25 전쟁 편 : 황금순 할머니의 소원

황금순 할머니의 소원을 이루기 위한 설쌤과 온달, 평강의 슬프지만 아름다운 역사 여행이 시작됩니다!
크리스마스의 기적부터 임시수도 부산, 학도병까지, 한국 근현대사의 가장 큰 비극, 6.25 전쟁이 낳은 아픔을 돌아봅니다.
2021년 6월 25일은 6.25 전쟁이 발발한 지 71년이 되는 해입니다. 당시에 태어난 분들이 이제 70세가 넘어 인자한 할아버지, 할머니가 되셨을 만큼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한반도는 분단국가이고, 아직도 수많은 이산가족이 슬픔을 겪고 있으며, 전쟁에 참여한 부모, 형제들의 생사여부도 모른 채, 만약 죽었다면 유해라도 돌아오기를 간절한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습니다.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7』은 우리 현대사의 가장 큰 비극인 6.25 전쟁을 다루고 있습니다. 정치적, 군사적, 국제적 이슈가 아니라, 전쟁의 피해를 온몸으로 감내해야 했던 우리 할아버지,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온달이에게는 친구 같은 할머니인 황금순 여사, 항상 밝고 명랑한 황금순 할머니는 매년 6월 25일에 고구마를 싸 들고 현충원에 갑니다. 6.25 전쟁 때 학도병으로 참전해 생사를 알지 못하는 할머니의 오빠를 만나기 위해서죠. 할머니는 살아생전 오빠 얼굴을 한 번이라도 보는 게 꿈이라고 하시는데, 온달이가 생각하기에 그건 불가능한 꿈입니다. 그런데 할머니가 오빠를 그리워하며 너무나 마음 아파하시는 모습을 보자, 온달이는 할머니의 소원을 이루어드리기로 결심하고는 설쌤, 평강이와 함께 역사 여행을 떠납니다.
6.25 전쟁의 한복판에 도착한 설쌤 일행은 극한의 추위와 공포 속에서 피어난 인류애, '크리스마스의 기적'인 흥남철수 작전을 목격하고, 피란을 떠나는 금순 할머니 가족을 만나 부산까지 동행합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학교에서 공부하고 국제시장에서 장사를 하는 등 열심히 살아가지만, 전쟁은 끝날 기미가 보이지 않고, 떠나온 고향으로 언제 다시 돌아가게 될지 앞날은 어둡기만 합니다. 그래서 금순 할머니의 오빠 금산은 큰 결심을 합니다. 전쟁을 어서 끝내기 위해 학도병으로 지원한 것입니다. 그렇게 금산은 금순과 함께 찍은 사진 한 장을 남기고 전쟁터로 떠났고, 금순은 평생 오빠를 그리워합니다. 과연 금순 할머니의 소원은 과연 이루어질 수 있을까요?
translation missing: en.general.search.loading